온실가스 1, 2위 배출 지역이 내건 신재생에너지 승부수

전라남도는 블루 이코노미, 충청남도는 수소산업으로 ‘미래’를 쓴다

박성현 중앙일보s 지역발전연구소 전문위원

“우리는 몇몇 분야에서 효율성과 역동성을 어느 정도 희생하는 대신 우리 사회를 기후변화에 더 철저히 대비시키는 다양한 ‘트레이드오프(trade off)’를 시도할 수 있다. 어떤 위기에 비효율적으로 대응함으로써 발생하는 경제적 손실에 비하면, 그 위기를 예방하고 그에 대비하는 데 드는 비용은 정말 하찮은 수준이다.”

국제 정치에 탁월한 안목을 보여준 인도 출신 외교안보 정책 전문가인 파리드 자카리아는 코로나19(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가 지구촌을 강타했던 지난해 펴낸 <팬데믹 다음 세상을 위한 텐 레슨(TEN LESSONS)>(민음사)에서 이렇게 제안했다. 인류의 발전은 지난 200년에 걸쳐 극적으로 속도를 높여 왔고, 최근 몇 십 년 동안에는 그 페이스가 한층 빨라졌다. 그 결과 육지의 75%, 해양의 66%가 인간의 행위로 극심하게 변형됐다(2019년 유엔 보고서). 자카리아는 “기후변화를 완전히 멈출 수는 없지만, 공격적이고 현명한 정책을 통해서 그 규모를 줄일 수 있고 그것이 가져올 해로운 결과들을 피할 수 있다”고 강조했다.

자카리아가 말한 트레이드오프는 서로 대립되는 요소 사이의 균형을 뜻 한다. 예컨대 질주하는 자동차의 속도감과 안전성을 동시에 추구하는 행위를 들 수 있다. ‘지속 가능한 성장’ ‘그린뉴딜’ 같은 개념도 같은 범주에 있다. 요즘 유행하는 ‘그린뉴딜’도 산업 시스템의 친환경적 전환을 통해 환경과 경제를 동시에 잡겠다는 정책 의지의 산물이기도 하다.

해양을 접하는 한반도 남서부 지역은 에너지 전환을 통한 신성장 동력에 유리한 여건을 갖추고 있다. 대표적인 예로 전라남도를 들 수 있다.

김영록 전남지사 “해상풍력사업이 블루 이코노미의 핵심”

전남도가 지난해 말 내놓은 ‘2020년 주요 성과와 2121년 도정 운영 방향’ 자료는 백지에 쓰인 것이지만 전반적인 톤에서 파란색이 묻어나온다. 자료의 큰 제목, 작은 제목 심지어 도표에 이르기까지 파랑의 물결이 이는 듯하다. 김영록 전남지사가 정당의 상징색으로 파란색을 쓰는 더불어민주당 소속이라 그렇다는 느낌도 주지만 좀 더 근본적으로는 전남도가 ‘블루 이코노미(BLUE ECONOMY)’를 도정(道政의) 캐치프레이즈로 전면에 내세우는 현실과 직결된다.

전남도를 접하는 서해와 남해에는 2000개가 넘는 섬이 있고 해안선이 6000㎞에 달한다. 이런 천혜의 청정 자원에 4차 산업혁명 기술을 입혀 지속 가능한 성장 동력을 창출하는 발전 전략을 일러 전남도는 ‘청정 전남 블루 이코노미’라고 부른다.

김영록 전남지사의 설명에 따르면 인류의 삶을 근본적으로 변화시킬 4차 산업혁명, 인공지능, 3D 프린터, 자율주행 등을 전남도의 현실에 접목하는 전략이다. 블루 이코노미는 문재인 정부가 표방한 ‘한국형 뉴딜 정책’ 과도 일맥상통한다, 김 지사는 “지난해 말 로드맵이 완성된 블루 이코노미의 핵심 사업은 신재생에너지 사업이며 그 중에서도 해상풍력사업이 으뜸” 이라고 밝혔다.

전남도는 지난 2월 신안군 임자2대교에서 문재인 대통령이 참석한 가운데 ‘세계 최대 해상풍력단지 48조 투자협약식’을 거행했다. 현존하는 영국의 세계 최대 풍력발전단지보다 7배나 큰 8.2GW 규모의 해상풍력발전단지를 2030년까지 신안 앞바다에 세우는 프로젝트다. 여기서 발생하는 전기는 서울과 인천의 모든 가정이 1년간 사용할 수 있는 양으로 연간 1천만t의 이산화탄소를 줄이는 효과가 있다는 게 전남도의 분석이다.

지난 2월 문재인 대통령이 참석한 가운데 열린 전남도의 해상풍력단지 투자협약식. 사진 : 전남도

풍력발전은 전남도 10개 시·군에서 추진하는 범도민적 사업이다. 현재 총 141곳에서 해상풍력사업이 추진되고 있다. 이에 앞서 전남도와 도내 16개 시·군은 지난 3월 ‘해상풍력 공동 운영 지침’ 협약을 체결했다. 나아가 의회에서 관련 조례를 제정하는 등 법제화에 나서기로 했다. 조례는 주민 상생을 목표로 하는 민관협의회 구성, 해상풍력생태계 조성에 기여할 지역 기업 육성 등의 내용도 함께 담는다. 해상풍력발전은 현지 주민들이 동의 하지 않으면 사업 추진이 어려워진다. 전국적으로도 해상풍력 관련 민원은 끊이지 않는다. 따라서 조례 제정은 사업 초기부터 주민 의견 수렴 및 동의를 이끌어내는 프로세스를 명문화한다는 의미를 갖는다. 이와 별개로 전남도는 2022년까지 260억원을 들여 초대형 풍력발전기 인증과 실증을 위한 인프라 구축을 지원하는 등 전남형 상생 일자리 마련의 초석을 다진다는 계획을 갖고 있다.

풍력발전소를 그린수소 생산 거점으로

풍력발전소는 그린수소 생산 거점으로 자리할 전망이다. 전남도는 발전의 경제성을 높이고자 해상풍력단지 인근에 그린수소 생산·저장 시설을 만드는 방안을 검토하고 있다. 다수의 해상풍력발전소와 섬을 아우르는 전남도 서부권과 동부권에 각각 1개의 에너지 섬을 개발해 에너지 저장 시스템 (ESS), 물을 전기분해해 수소를 얻는 수전해 시설을 갖춘 그린수소 생산·저장 기지를 구축한다는 것.

전남도는 이를 내년 대선 공약 과제로 이슈화하는 것도 고려하고 있다. 2019년 8월 ‘전라남도 수소산업 육성 및 지원에 관한 조례’를 제정하는 등 수소산업 지원에 필요한 제도 정비를 마쳤다. 수소산업의 체계적 육성을 위해 5년 단위의 기본계획과 연간 시행계획을 수립하는 게 이 조례의 골자다.

전남도 정책자문위원장으로 블루 이코노미 정책 설계를 주도한 박기영 순천대 교수는 “기후변화로 인해 에너지 전환에 대한 시대적 요청이 강하다”면서 “이에 걸맞은 기술 변혁, 사회적 도전, 지역 기반이라는 3박자가 들어맞아 해상풍력발전이라는 새로운 재생에너지의 지평을 열게 됐다”고 말한다. 박 교수가 보기에 2018년 김 지사 취임 후 전남도가 제기하는 신규 산업 이슈가 부쩍 증가했다. 대부분 전남도의 산업구조 재편에 방점이 찍혔다. 에너지산업은 규모가 방대하기에 생산 관련 기술이 집적된다면 그에 파생하는 산업 구조가 전남도의 새로운 비전으로 연결된다고 박기영 교수는 설명한다.

전남도가 COP28 유치에 팔을 걷어붙인 이유

전남 영암 소재 대불국가산업단지 전경. 전남도는 에너지와 산업의 재편기에 들어섰다. 사진 : 전남도

전남도가 2023년 대한민국 개최가 유력시되는 제28차 유엔 기후변화협약 당사국 총회(이하 COP28) 유치에 두 팔을 걷고 나선 것도 같은 맥락이다. 전남도는 해안선(전국의 45%), 섬(전국의 65%), 갯벌(전국의 42%)에서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지역이기도 하다. COP28을 유치해야 할 당위성과 명분에서 전남도를 따를 지자체가 없다고 확신한다. COP28 유치를 통해 탄소중립 산업 메카의 위상을 굳히겠다는 게 전남도의 복안이다.

알다시피 전남도는 바람과 일사량이 넘쳐나는 고장이다. 재생에너지가 해일처럼 생산될 조건을 갖췄다. 전남도 스스로도 ‘생명의 땅’임을 자임한다. 그래서 바이오 자원을 활용한다. 예컨대 화순에 ‘국가 면역치료 플랫폼’을 유치했다. 면역치료제는 암·치매 등 난치성 질환을 낫게 하는 차세대 치료 백신으로 화순의 ‘국가 면역치료 플랫폼’은 이 연구의 컨트롤타워 역할을 하게 된다.

있는 대학도 소멸하는 판에 대학을 또 세우느냐는 논란에 직면한 한전 공대(한국에너지공대) 건도 따로 존재하는 게 아니라 전남도의 미래 전략과 불가분의 관계에 있다. 김 지사는 “지금은 핵융합 인공태양까지 거론되는 시기”라며 “새 에너지를 찾고 그걸 전남도가 효율적으로 활용하자면 에너 지 신산업에 대한 첨단 과학기술이 필요하다”고 했다. 그래서 “전남도 입장에서 한전공대는 양보할 수 없는 핵심 이익”이라는 것이다 전남도가 진정한 글로벌 에너지 중심 지자체가 되자면 에너지 기술력을 완벽하게 갖춰야 한다. 에너지에서는 생산뿐 아니라 발생하는 이산화탄소를 줄이고 에너지의 효율도 높이는 것이 중요하다. 이런 과제를 수행하고 에너지 전환을 이루는 데 한전공대가 필수적이라는 게 전남도의 입장이다.

초미세먼지·온실가스 배출량 전국 1위 충청남도의 변신

국내 석탄 화력발전의 요람으로 비유되는 충청남도 역시 또한 생태에너지로의 전환에 두 팔을 걷었다. 지난해까지 국내 석탄 화력발전소 총 60기 중 30기가 충남에서 가동됐다. 충남 화력발전소는 수도권 주요 전력공급원으로서 국가 경제발전의 견인차 역할을 해왔다. 역내 화력발전에서 생산 한 전기의 60% 이상을 타 지역으로 내보낸다. 게다가 충남에는 서산 화학 단지, 당진 철강단지 등 대규모 탄소 배출 사업장이 포진해 있다. 이에 충청남도는 미세먼지를 줄이고자 대기오염물질 관리 전략목표를 설정하고 석탄 화력발전 계절관리제를 시행하는가 하면 대형 사업장별로 집중 감축 기간을 두는 등 다양한 시책을 추진해 왔다.

빛이 있으면 그늘이 있는 법. 충남도는 초미세먼지·온실가스 배출량에서 전국 1위라는 불명예를 안고 있고 있다. 초미세먼지는 연 5만1천t, 온실 가스는 1억6000만t을 뿜어낸다. 온실가스의 경우 2위 전남도의 두 배에 달할 정도다. 산업과 발전 부분에서 오염물질이 집중 배출된 후유증이다. 미세먼지와 온실가스는 도민들의 안전과 건강을 흔들고 삶의 터전을 위협하는 등 사회적 비용을 발생시켰다. 발전소 주변 주민들의 경우 건강 피해가 우려되는 상황이기도 했다. 그래서 충남도는 스스로를 대기오염의 가해자 이자 피해자로 부른다.

정부와 충남도가 화력발전소 조기 폐쇄라는 카드를 꺼내든 것도 이런 배경 때문인 것으로 이해된다. 석탄발전으로 인한 미세먼지 배출량을 줄이고자 35년 이상 불을 뿜어온 보령 화력발전 1, 2호기를 당초 계획보다 2년 앞선 지난해 말에 폐쇄했다.

충남 보령시 오천면 보령석탄화력발전소. 충남도는 지난해 말 보령석탄화력발전소 1, 2호기를 폐쇄했다. 사진 : 중앙포토

2050년 전면 폐쇄 목표로 2032년까지 도내 화력발전소 14기 문 닫아

충남도는 장기적으론 화력발전소 가동을 중단해 도내 온실가스 배출량을 확 줄이는 방안을 세웠다. 예컨대 2032년까지 도내 화력발전소 14기를 폐쇄키로 했다. 석탄 화력발전소 1기가 내뿜는 온실가스는 연간 270톤t에 달한다. 발전소 14기 문을 닫으면 연간 3780만t의 온실가스 감축 효과가 있다. 또 2050년까지 도내 모든 석탄화력발전소 폐쇄를 목표로 한다. 이와 관련해 양승조 지사는 최근 월간중앙과의 인터뷰에서 “전국 최초의 기후비상상황 선포, 탈석탄 금고와 같은 선도적인 정책으로 주민의 건강과 안전을 지키고 ‘탄소 중립’이라는 목표도 함께 추구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충남도는 화력발전 조기 폐쇄에 따른 주력 산업에서의 인력 양성 및 신 산업 발굴의 필요성을 강조한다. 이미 충남은 지역내총생산(GRDP)당 최종 에너지 소비량이 많아 산업체에 대한 에너지 효율 관리가 시급한 상황이기도 하다. 충남은 자동차산업 입지계수(LQ, 그 지역의 특정 산업이 전국 평균과 비교해 얼마나 특화돼 있는지를 나타내는 지표. 1보다 크면 전국 평균보다 특화, 1보다 작으면 비특화, 1이면 전국 평균)가 3.08로 전국 1위다.

그래서 대안으로 검토되는 게 수소에너지다. 충남엔 자동차 부품 업체가 다수 입지하고 있어 수소전기차 부품 산업 육성에 필요한 저변을 갖췄다고 할 수 있다. 실제로 사업의 타당성을 검증하는 실증 사업이 진행 중이다. 보령·논산·당진·공주·홍성·태안 등지에서 규제에 묶여 시험이 불가능했던 기술 개발이 허용되면서 선도적 사업화가 가능해졌다. 가정용·건물용 수소연료전지, 수소 충전 시스템, 수소 드론 실증 작업 등이 그것이다. 수소 드론의 경우 해안선 감시와 도서 지역 긴급 물품 배송에 실험적으로 투입된다.

에너지산업 비중을 살펴보면 태양광과 수소에너지산업으로 특화돼 있다. 충남도가 지난해 2월 확정한 제6차 지역에너지계획에 따르면 충남은 2040년까지 석탄발전 비중을 20%, 재생에너지 비중을 40%로 가져갈 계획이다. 특히 태양광이나 풍력 등 재생에너지의 잉여 전력을 그린수소 생산 계획에 투여하는 방법을 연구 중이다. 또 수소 관련 사업으로 ▷재생에너지 보급 사업 ▷RE100(기업이 사용하는 전력 100%를 재생에너지로 충당) 산단 ▷수소연료전지 발전 보급 등을 계획하고 있다.

양승조 지사 “수소에너지가 충남의 미래”

충남 내포 지역은 2018년 국가균형발전위원회로부터 수소에너지를 중심으로 하는 국가혁신클러스터로 지정받았다. 도 차원에서는 이곳에 수소 전기차, 수소기반산업의 글로벌 클러스터 육성하겠다는 입장이다. 예컨대 당진을 중심으로 액화수소 저장 상용화 기술을 개발하고 LNG 공급기지와 연계해 수소 생산 거점을 구축한다. 아산은 수소튜브트레일러용 수소 운송 차량 기술을 개발하고, 내포 신도시와 예산에서는 수소 생산 플랜트 설비를 갖추게 한다. 화력발전 폐쇄 부지에는 대규모 연료전지 생산 설비를 세우는 방안도 검토되고 있다.

양승조 지사는 수소에너지가 충남의 미래라고 본다. 그는 “정부는 지난해 천안·보령·논산·당진 등 충남 9개 시·군을 수소 분야 규제자유특구로 지정했다”면서 “문재인 대통령도 충남도의 수소에너지 전환 정책을 적극 지원하겠다고 하는 등 충남은 국내 수소산업 중심지로 도약하고 있다” 고 강조했다.

내포 신도시 충남도청 인근에 위치한 수소차 충전소. 사진 : 충남도

부남호 일대에 갯벌 되살리는 ‘역간척 사업’도 계획

지금까지 국토는 간척을 통해서 확장하는 게 국가적 요청이었고 미덕이었다. 하지만 충남도는 땅을 줄여 더 큰 가치를 찾는 작업에 뛰어들었다. 바로 부남호 역(逆)간척 사업이 그것이다. 역간척이란 간척으로 만든 땅을 간척하기 이전의 상태로 돌려놓는 일을 말한다. 1980년대 초 서산지구 간척 사업 당시 만들어진 부남호는 충남 서산시 부석면과 태안군 남면 등지에 걸친 인공호수다. 현재 부남호 수질은 6등급으로 농업용수로도 부적합할 정도로 수질이 악화됐고, 주변 해역을 오염하면서 양식 어종이 폐사하는 등 어민 피해가 잇따랐다. 충남도는 역간척을 통해 부남호 일대를 갯벌로 되돌리는 사업을 하고자 한다. 부남호 서산방조제에 해저터널을 뚫어 해수를 유입, 담수호를 해수화하는 방식이다. 그리고 해수화한 물을 방류해 인근 농 경지를 갯벌로 만드는 플랜이다. 양승조 지사는 “갯벌의 생태·경제적 가치는 농경지와 비교하기 어려울 정도로 무궁무진하다”며 간척사업의 대명사인 네덜란드의 역간척 사례를 들었다. 부남호와 마찬가지로 심각한 수질오염에 노출된 네덜란드 휘어스호의 경우 터널을 뚫어 해수를 유통하고 3개월 만에 수질이 회복됐다는 것이다. 충남도는 2023년부터 사업비 2500억 원을 투입해 부남호 수질 개선 및 연안 하구 생태복원 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다. 이 사업도 그린뉴딜의 일환이다.

파리드 자카리아는 앞서의 책에서 팬데믹에 대한 공포와 보호주의 같은 새로운 추세가 인구 감소라든지 ‘구조적 장기 침체(secular stagnation)’와 같은 더 깊숙한 구조적 변화를 악화시킬 것이라고 내다봤다. 한국은 지난해 인구 마이너스 대열에 합류했다. 주민등록인구가 사상 처음으로 줄어든 것이다. 한국의 지자체들도 경기와 세종시를 제외하고 모두 인구가 감소하는 추세다. 인구 감소와 산업구조 재편의 과제를 안고 있는 전라남도와 충청남도의 에너지 전환 정책은 입구는 달라도 출구는 한 방향을 가리킨다. 산업 구조 재편을 통한 지속 가능한 성장 동력을 마련하는 것이다.

– 박성현

지구와에너지
(사)한반도평화에너지센터가 발행하는 신개념의 컨설팅형 입법정책 계간지 매거진 '지구와에너지' 입니다.

54 thoughts on “온실가스 1, 2위 배출 지역이 내건 신재생에너지 승부수

  1. Hi there! I know this is kinda off topic however I’d figured
    I’d ask. Would you be interested in exchanging links or maybe guest authoring a blog article
    or vice-versa? My blog covers a lot of the same subjects as yours and I think we could greatly benefit from each other.
    If you might be interested feel free to shoot me an e-mail.
    I look forward to hearing from you! Fantastic blog by the
    way!

  2. Hello just wanted to give you a quick heads up.
    The text in your content seem to be running off the screen in Firefox.
    I’m not sure if this is a formatting issue or something to do with browser compatibility but I thought
    I’d post to let you know. The design and style look
    great though! Hope you get the issue solved soon. Kudos

  3. I do not drop a ton of remarks, however i did
    some searching and wound up here 온실가스 1, 2위 배출 지역이 내건
    신재생에너지 승부수 – 지구와에너지. And I do have a
    couple of questions for you if you do not mind.
    Could it be just me or does it look as if like a few of the comments appear
    like left by brain dead folks? 😛 And, if you are posting on additional social
    sites, I would like to follow everything new you have
    to post. Could you make a list of every one of
    all your social pages like your linkedin profile,
    Facebook page or twitter feed?

    Here is my web-site … http://www.hltkd.tw

  4. I was wondering if you ever considered changing the page layout of your site?

    Its very well written; I love what youve got to say.

    But maybe you could a little more in the way of content so people could connect
    with it better. Youve got an awful lot of text for only having one or 2 pictures.
    Maybe you could space it out better?

  5. Howdy very cool site!! Guy .. Excellent ..
    Wonderful .. I will bookmark your website and take the feeds additionally?
    I am happy to find so many helpful information right here in the
    put up, we want work out more strategies in this regard, thanks for sharing.
    . . . . .

    Feel free to visit my web page – TechPro Wifi Booster

  6. I usually do not comment, but after looking at a few of the comments on 온실가스 1, 2위 배출 지역이 내건
    신재생에너지 승부수 – 지구와에너지.

    I actually do have a few questions for you
    if it’s allright. Could it be only me or does
    it give the impression like a few of the remarks appear like they are coming from brain dead visitors?
    😛 And, if you are writing on other online sites,
    I would like to keep up with anything new you have to post.
    Would you list of the complete urls of your social pages like your linkedin profile,
    Facebook page or twitter feed?

    Feel free to surf to my homepage :: Nitro Strive Nitric Oxide Booster

  7. Thank you for sharing superb informations. Your web site is very cool.
    I am impressed by the details that you’ve on this website.
    It reveals how nicely you perceive this subject.
    Bookmarked this web page, will come back for extra articles.
    You, my friend, ROCK! I found just the information I already
    searched everywhere and just couldn’t come across.
    What an ideal website.

    Here is my web-site: Slimingo

  8. Howdy! Quick question that’s completely off topic.
    Do you know how to make your site mobile friendly? My site looks weird when viewing from my iphone 4.
    I’m trying to find a template or plugin that might be able to correct this problem.
    If you have any recommendations, please share.
    Many thanks!

    Here is my site; Eggplant Explosion

  9. Excellent goods from you, man. I have understand
    your stuff previous to and you are just too magnificent.

    I really like what you’ve acquired here, really like what you’re saying and the way
    in which you say it. You make it entertaining and you still take care of to keep it smart.
    I can not wait to read much more from you. This is really a wonderful
    site.

    My webpage Eggplant Explosion

  10. Hello, Neat post. There’s an issue along with your website in internet explorer, could test this…
    IE nonetheless is the market leader and a big
    part of other people will pass over your fantastic writing
    because of this problem.

    Feel free to surf to my web blog :: Slimingo

댓글 남기기